본문 바로가기

설산

차마고도 호도협 (6/6)_20150429~20150430 오전에 중도객잔에서 출발해서 장선생객잔을 통해 중호도협 아랫쪽까지 내려갔다 와서,빵차를 타고 교두진으로 돌아와 점심을 먹고는 다시 샹그릴라로 버스를 타고 달립니다. ▲ 이 높이가 3,000m 이상의 도로 입니다. 차안에서 찍었는데.. 하필 화장실이라니... 3,000m에 있는 푸세식 변소라니....ㅎㅎ ▲ 이 높은 곳을 개간하여 밭을 일구니..... ▲ 중간 휴게소였나? 식당이었나?... 계속 버스안에서... ▲ 산에 분홍꽃이 고산 철쭉이라네요... ▲ 장족자치구로 들어왔습니다. ▲ 샹그릴라 나파하이라고 하는데... 여긴 아닌듯...빈손으로 카메라만 메고는 고산적응을 위해 3,000m~3,200m 고지 트레킹을 시작합니다. ▲ 야크와 말과, 돼지들을 막 풀어 놓고 키웁니다. ▲ 바닥엔 1cm 되지 않은 .. 더보기
차마고도 호도협 (4/6)_20150429~20150430 ▲ 7시쯤 벌써 날이 밝았네요... 어제 내린 비가 옥룡설산에는 눈으로 내렸나 봅니다. 어제보다 많이 쌓인듯... ▲ 옥상 전망대 입니다. ▲ 역시 마당에는 갖가지 꽃들이... 신비디움(호접란) 종류 입니다. 꽃의 크기가 저렇게 벌린게 5cm 이상 됩니다. ▲ 일어나서 앞에서 사진찍고 있는데... 어제 봤던 네덜란드 친구가 담요를 두르고, 풍경을 감상합니다.우리가 아침을 먹고, 떠나는 순간까지도 저자세로... 아마 졸고있었나?...ㅎㅎ ▲ 벌써 중도객잔이 멀리보이네요. ▲ 개인적으로는 이 코스가 젤 괜찮았는데... 길 왼쪽에 보이는 인공물때문에...조금 실망... ▲ 민가 옆에는 호두나무에 호두가... ▲ 앗... 또 뒤에서 말들이 따라옵니다. 태우는 호객행위 인줄 알았는데... ▲ 30분 정도 진행하니.. 더보기
차마고도 호도협 (3/6)_20150429~20150430 ▲ 끝까지 정상은 보여주지 않네요... ▲ 사진 찍느라 선두와 많이 벌어졌습니다. 전신주가 아주 조그맣게 보이는데.... 선두의 모습을 보면... 잘 보이지도 않습니다. ▲ 오다가 염소(산양)떼를 만났는데... 앞에 가시던 일행분이 무서워서 못가시더군요...저는 동영상을 찍으면서... ▲ 양치기도 없고, 그냥 방목을 하더군요... 생긴것은 뿔때문에 사납게 생긴듯 한데...아주 순하더군요. 뒷부분에는 다리를 다쳐서 세다리로 따라다니는 놈도 있더군요... ▲ 트레킹 코스와 제일 가까운 도로 같은데... 줌으로 완전히 당긴 풍경입니다. ▲ 같이 걸어볼까요? ▲ 깊은 계곡은데 보이지는 않는데, 물소리가 굉장히 큽니다. 살짝 보이는 물이 회색입니다. 석회석이 녹아서 내리는 물이라네요. ▲ 정식 도로는 아닌듯 한데.. 더보기